다른 회사로 옮깁니다

이번 달 말까지만 현재 회사에 출근하고, 아마도 다음 달 부터는 다른 회사로 출근할 예정. 현재는 휴가 소진 중. 대략 그 동안 첫째랑 태어난지 얼마 안된 둘째 돌보고, 운전 면허도 따고 하려는 중.

옮기게 된 계기는 회사에서 짜증났던 것들이 최근의 몇 가지 일로 임계점을 지난 것.
회사에서 필요한 걸 안해주면, 내 돈으로라도 떼운단 생각이었는데, 그게 허용되는 일이 아니더라. 자비로 모니터 2대, 메모리 16GiB 증설, 키보드/마우스 구입해서 썼는데, 이걸 사용하는 과정에서 몇 가지 규정으로 문제삼자 제대로 폭발했음 -_-.

옮기는 이유는 재밌어 보이는, 내가 하고 싶었던 환경의 프로젝트가 있어서.
빡쳐서 일이고 뭐고 손에 안잡히는 상태에서, 2월 초에 제안 받은 자리 중 한 가지가 매우 재밌어 보여서, 이쪽과 채용 절차를 얘기하고 3월 초에 절차를 밟고, (아마도) 퇴사 후에 여기로 출근하게 될 듯 하다.

뭐 그래도 부연하자면, 엔씨소프트는 괜찮은 회사다. 생각나는 점만 적어보자면,

  • 한국 내에서 소프트웨어로 외부 (특히 정부) 도움 없이, 수익을 내는 소수의 회사 중 하나다.
  • 경험하게 될 상사 대부분이 개발자이며, 엔지니어 출신이거나 해당 분야를 어느 정도 이해하고 있다
  • 팀이나 본부 수준의 역할과 책임도 잘 구분된 편이라 실무자와 얘기하기도 좋다고 생각한다
  • 별도 QA가 개발 과정의 일부인, 그리고 별도 조직이 있는 몇 안되는 한국 회사다
  • 연봉 수준도 나쁘지 않은 듯 하다 (아마?)
  • 엔지니어 경력 트리에 대한 고민도 하고 있다
  • 개발자 장비도 “쓸만한 수준”으로는 사준다. (hw, sw)
  • 가족을 포함한 실비 의보라거나 어린이집이라거나 복지비 같은 것도 좋다

물론 맘에 안드는 점도 있다:

  • 쓸만한 장비를 사주긴 하지만, 교체 주기가 길다; 사주는 장비가 아주 좋은(good enough) 편은 아니다[1]
  • 이해 안가는 일부 보안 규정들 – 모니터에 달린 USB 허브는 막아서 뭐하게?
  • 인사 제도가 이상함. 왜 형식적인 `개인별’ KPI 같은데 신경쓰고, 승진하기 위해 교육 횟수에 관심을 둬야하나
  • 1년 간의 동종 업계 이직 금지 규정에 서명해야 한다; 사직서 쓸 때까진 몰랐지만, 내가 동의한 보안 관련 문서에 해당 규정이 있다 + 사직서에도 해당 규정이 있다. 실제로 적용할리는 아마 없겠지만, 찜찜한 것은 찜찜한 것.

여하튼 종합해서 생각하면 나쁜 점이 없는 건 아니지만, 소프트웨어 엔지니어가 한국 내에서 선택할만 한, 소수의 회사 중 하나라고 생각한다.

다만, 내 경우엔

엔씨소프트의 장점 – 단점 < 다른 회사의 재밌는 프로젝트

라서 이직하는 것일 뿐.

옮기게 되면 게임…이 아니라고 하기도, 게임이라고 하기도 애매한 것을 만지게 될 것 같지만 이거에 대해 얘기하는 건 몇 달(년?) 뒤일듯…

  1. 예를 들어 내가 빌드 머신 CPU로 사용했던 것(x5560)을 근처의 E모사는 개발자 개인 머신 CPU로 주더라 ㅠㅠ []

Published by

rein

나는 ...

23 thoughts on “다른 회사로 옮깁니다”

  1. 동종 업계로 이직 금지…! 엔씨에도 그런 규정이 있었다니, 일전에 당했(or다고 생각하?)기 때문에 만든 규정일까요? 헐헐.
    모쪼록 새로운 프로젝트에서도 건승하셔요~

    1. 근로 계약서에 없는게 더 찜찜하죠(…). 근데 뭐 안드로메다토끼님 말대로 다른 회사에서도 광범위하게 쓰고 있는 듯은 하네요.

  2. 행운을 빕니다!

    동종업계 규정은 대부분의 회사가 제시해요. 제가 다닌 회사는…. EA (한국회사가 아니니) 죄다 제시하더군요. 대부분 대기업 출신으로 인사팀을 꾸리면서 관행을 가져오죠. 인사팀 구성만 보면 회사 돌아가는 모습이 대충 보입니다.

    1. 네 그런 거 같더라고요. 근데 미국처럼 아예 이직 금지 기간동안 월급 줄 거 아니면 하지 말아야 한다고 생각해요…

      ps. 그러고보니 삼전/엘전간 이직은 3개월 동안 금지라는 코믹한 상황도 봤습니다(엘전->삼전 이직하는 지인 때문에…)

  3. 회사 옮기는 구나. 잘 되시길~

    “내 돈으로라도 떼운단 생각이었는데, 그게 허용되는 일이 아니더라…” 집에 i7 quad-core + SSD + gtx275? + RAM 6GiB + HDD 2TB 데스크탑 일주일 내내 놀고 있는데, 회사에서는 맨날 노트북으로 머하고 있는 건지 모르겠네. 쓰잘데 없는 보안 프로그램들 때문에 툭하면 하드 긁어대고. 너네 회사(이젠 이전 회사?)만 같았어도 행복할텐데… 정말 하다 못해 내 돈으로라도 때우고 싶다…

  4. 뭔가 잘 이해가 안되고 있지만, 설마 자비 들여서 모니터 사고 램 샀는데 다른 사람들 보는 눈도 있으니 그렇게 하지 말아달라. 라는 스토리인건가요?

    1. `왜 그런지’에 대한 설명은 못 들었고요(…).
      그냥 지난 몇 년간 맘에 안든게 다 뭉친 것 + 딴 회사에서 재밌어 보이는거 하자라고 해서 옮깁니다;

  5. 엘전 -> 삼전 3개월은 희한하네. 하이닉스 -> 삼전은 1년 적용인데. 물론 돈도 주고. ㅎㅎ

    1. 뭐 연봉 정도 줄 각오를 하고 그러면 말은 되지요. 저 삼개월은 뭐 하는 짓인지 모르겠어요. 심지어 사업부도 다른 쪽이던데…

  6. 헉… 저도 장비가 실력의 90%라고 생각하기 때문에 좋은 PC에 좋은 모니터를 사달라고 해서 쓰고 있는데….

    규정을 문제삼아 그걸 못쓰게 하다니… 조금 이해가 안되는 군요. ^^;;;;

    새로운 곳에 가셔서 즐거운 생활하시기 바랍니다. ^^

    화이팅~!!

    1. 규정집에도 있지도 않은 (…다 읽었죠(…)) 규정으로 뭐라해서 매우 (…).

      옮긴 곳에선 재밌게 일하고 있습니다 :)

Leave a Reply